음악심리상담지도사

음악심리상담지도사 소개

 

■ 음악심리상담지도사란

음악치료란 즐거움만을 목적으로 하거나 건강에 도움을 준다는 것과는 다른 개념으로, 어떤 필요를 파악하고 그것을 달성하기 위해 단계적인 과정을 적용하는 것을 의미한다. 음악치료는 소수의 제한된 인원을 대상으로 구체적인 목적을 가지고 행한다. 따라서, 어느정도의 기간을 필요로 하며, 음악치료사는 장단기 치료의 목적을 내담자와 의논하면서 진행한다.

현재 행해지고 있는 근대 음악요법은 20세기 초 미국이 발상지이다. 20세기 초 미국에서는 정신병원의 격리된 병동에서 황폐한 삶을 살아가는 환자들이 늘어가고 있었다. 이러한 만성 정신 질환자들은 때때로 찾아주는 복지가들의 위문을 통해서만 사회와 연결될 수 있었다. 이와같은 자선적인 위문 음악 활동의 하나에 성 토마스길드가 했던 '치료 음악회'라는 것이 있었는데, 이로부터 근대 음악 치료법의 큰 흐름이 시작되었다고 한다. '음악치료'라는 용어는 1950년 국립음악협회(National Music Council,NMC)에서 공식명칭으로 채택되었다.

 

미국음악치료협회에서는 음악치료를 다음과 같이 설명하고 있다. 

"음악 치료는 치료적인 목적, 즉 정신과 신체건강을 복원(rehabilitation)및 유지(maintenance)하며 향상(habilitation)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음악을 단계적으로 사용하는 것이다."

<네이버건강백과>

 

 "음악"이라는 창조적이고 주관적인 분야와 "치료"라는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분야가 체계적으로 결합되어 체계적으로 결합되서 인간의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도록 시행되는 전문 분야이다. 음악치료방법을 통해 개인의 정신적, 신체적, 정서적 이상 상태를 복원, 유지, 향상시킨다. 심리학을 바탕으로 음악활용은 매개로써, 치료를 수행하므로 심리학적 지식과 음악적 지식이 중요하며, 심리상담과 음악을 이용하여 클라이언트(내담자)의 음악적 표현을 이끌어내고 음악연주를 통해 나타나는 클라이언트(내담자)의 상태를 진단·평가한다. 음악심리상담지도사는 타인을 이해하는 따뜻한 마음이 바탕에 깔려있어야 한다.

 

음악치료사는 정신적, 신체적, 정서적으로 이상상태를 겪는 내담자들이 음악치료 방법을 통해 마음을 치유하고, 상태를 회복할 수 있게 돕는다. 

심리학을 기초로 하고, 음악을 매개물로 삼아 치료를 진행하므로 심리학적 지식과 함께 음악적 지식 모두 중요하다. 반주악기 및 전공악기 등 악기을 연주할수 있는 능력도 도움이 된다.

다른사람들보다 애정을 더욱 필요로 하는 내담자들을 상대하는 일이므로 타인을 이해하는 따뜻한 마음이 바탕에 깔려있어야 한다.

상대적으로 말 수가 적거나 소통이 어려운 내담자들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외향적인 성격과 적극적인 대인관계 능력도 요구된다.

 

 

 

 

음악치료의 체계적 구성요소

진단 (Assessment) → 치료 (Treatment) → 평가 (Evaluation)

 

■ 수강대상

- 음악심리 프로그램 진행자

- 음악심리 교육관련 지도하실 분

- 심리부분 치료프로그램 개발자

- 심리적,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자기탐색을 원하시는 분

- 사회복지, 심리, 음악 전공자 

- 전, 중, 후 활동에 필요한 음악치료상담 기술 및 방법에 대한 지도 

 

 


 


  • 온라인문의 현황

    문의번호 작성자 휴대폰 이메일 작성일 진행상태
    78292박종*010-9***ngdu@nav*2022-12-06접수
    78291김수*010-3***al20@nav*2022-12-02상담완료
    78290한승*DfLKW***8ylVzFwi*2022-12-01상담완료
    78289이성*010-8***ldhfl975*2022-11-30상담완료